메뉴 건너뛰기


고 스톱

sunbo2007.03.23 13:52조회 수 1248추천 수 10댓글 9

    • 글자 크기



친구들과 가끔 고 ~스톱를 치다보면 세 사람전부 패가 풀리지 않을때가 있는데, 이때
한 사람이 자기가 가장 아끼던  패를 던지므로쓰, 판자체가 스무스하게 돌아가는 경우를
경험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때 패를 던진분은 물론 고~수 입니다. 고수분은 어떻게 하면 판자체가 스무스하게 돌아가는지 알고있기에 과감하게 가장소중한 자기패를 버리는
용기를 가진것이 아닌가 생각합니다. 하수들은 감히 생각를 못하죠.
인생를 살다보면 , 이런 고스톱 판과 같은 경우를 만나는경우가 있을수있습니다.
저도 과감히 좋은패를 버리는 용기가 있을까 ??? 아니면 하수처럼 감히 생각를 못할까???



    • 글자 크기
눈물나오는 영화 구경 (by kimshoo) 재주도 좋아, (by 충무로)

댓글 달기

댓글 9
  • 집착과 집념이 강할 수록 자신의 고스톱 패를 버리지 못하지요~~ㅎㅎ
    훌 훌~ 벗어 던지면... 무한히 자유로운데... 가끔은 그러지 못하고 살아가는 경우를
    많이도 경험하게 되지요~~ 가짓꺼..한판 잃어도 그만인 것을~~ ^^*
    목숨처럼 부여 잡고... 과감히 던져 버리지 못할때...스스로에게도 어리석은 일이죠~~
    고스톱이..직업이 아닌 바에는 더더욱..그러 하리라 봅니다~~^^*
    널럴~ 널럴~~ 웃으며 하는.. 즐겁고.. 잼난 라이딩도 마찬가지가 아닐런지요~~^^*
    까짓꺼...언덕빼기 못올라 간다고 열 받을 일 없어야 겠지유~~ 흐흐~~
  • 고스톱을 못해서리~~이미 히든카드를 버린사람에겐 해당사항이 없겠네요
  • 썬보님의 글에는 시골 장독대에서 오랜세월이 흘려 구수하고 진한 맛이 나는 된장 과 간장이 어울어져 맛을 내는 것 갔군요?
  • 2007.3.23 16:57 댓글추천 0비추천 0
    히든카드를 버려도..다시 히든카드가 들어올지도 모르는게 고스톱이고 인생이라고 합니다.
    전 아직 오래 못살아서 잘 모르지만..그렇다고 하더라구요. 언제든 기회는 계속 다가온다고..
  • 돈은 누가 따나요?
  • 2007.3.23 17:38 댓글추천 0비추천 0
    돈은 타짜가 다 가져가지요.. ^^*
  • sunbo글쓴이
    2007.3.23 19:22 댓글추천 0비추천 0
    손님 많이 오셨네유~~. 사랑방이 좋긴 좋군요.
    선달님 ~ 올만입니다~ 잘계시죠. 다음번개때 얼굴 함 봐유~~~.
    느림보님 !!! 고스톱 고수이시죠. 그런 느낌이 드네유~살짝. 아마도 고수는 판이 잘돌아
    가게끔 하고, 역시 돈도 따 가게죠. 다음번개때 얼굴 함봐유~~~.
  • sunbo글쓴이
    2007.3.23 19:34 댓글추천 0비추천 0
    타짜처럼 고스톱이 직업이 아닌이상, 빠바님 말씀처럼, 히든패를 버려도 다시 히든패가
    들어오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런데 히든패를 버리지 못하는 경우가 문제죠, 선업님 말씀처럼
    집착이 너무 강해, 히든패를 끝까지 쥐고 있는 경우, 그판은 스무스 하게 돌지못하고, 다른 두사람으로 부터 , 아~~~ 고스톱 치기 되게 힘들다 정말, 이라는 말이 난무하게 되는 경우를
    저는 본적이 있습니다~
  • sunbo글쓴이
    2007.3.23 19:47 댓글추천 0비추천 0
    인생를 살아오면서보면, 특히 사람과 사람의 만남에서 스무스하게 대화가 되지않고 , 자기
    주장만 하는 , 상대방 말를 듣얼라고, 귀를 기우리지않는 경우를 저는 보아왔습니다.
    지혜로운 분은 상대방 말 를 열심히 듣기 위해서 노력한다고 하드군요.
    울마눌은 저한테 말를 하기 보다는 듣기 위하여 노력 하라고 항상 조언합니다. 그래서
    부부 동반모임에서는 저는 항상 말조심를 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4 오름님...7 조형사 2007.03.28 1090
143 스탐님~9 부루수리 2007.03.28 1034
142 나홀로 야벙... 그리고 좌절...12 뽀숑(Fauchon) 2007.03.27 1091
141 그럴줄 알았어...20 충무로 2007.03.27 1450
140 스탐님이야...8 뽀스 2007.03.27 1134
139 빠바로티님9 STOM(스탐) 2007.03.27 1029
138 검단 가현산 봄소식7 오름 2007.03.26 1496
137 어제 지양산에서8 슈베르트 2007.03.26 1163
136 뽀샤시님 STOM(스탐) 2007.03.25 997
135 부루수리님3 STOM(스탐) 2007.03.24 1084
134 스탐님...3 느림보 2007.03.24 1003
133 눈물나오는 영화 구경14 kimshoo 2007.03.23 1254
고 스톱9 sunbo 2007.03.23 1248
131 재주도 좋아,11 충무로 2007.03.23 1528
130 熱情...2 뽀숑(Fauchon) 2007.03.23 1099
129 스탐님만 클릭허기~10 부루수리 2007.03.23 1007
128 오르막 연습 할 곳 어디 없을까요??2 ptree 2007.03.22 1054
127 키큐라님10 STOM(스탐) 2007.03.22 1046
126 애처가? 공처가?13 STOM(스탐) 2007.03.22 1234
125 작년에 갔던 제주도.. 자전거로 일주한다면...11 뽀숑(Fauchon) 2007.03.21 1023
이전 1 ... 35 36 37 38 39 40 41 42 43 44... 47다음
첨부 (0)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