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저의 진면목을 보여드립니다

슈베르트2007.04.06 21:17조회 수 1395추천 수 23댓글 12

  • 1
    • 글자 크기





항간에 떠도는 저에대한 음해성 평가를 일축하는 귀중한 사진을
발견하였습니다
보호대도 못벗는 찌질이를 ....
상급이다더라 ,잘탄다더라,날라다닌다더라,고수라더라,짐승이다더라....
등등의 확인되지않는 카더라 ..평가가 들리는데
도데체 언제부터 이런웃지못할 일이 벌어졌는지는 몰겄지만
의심가는 두세분의 유언비어를 더이상 확대재생산 못하도록 사진을 첨부합니다
위 사진은 저의 라이딩시 항상 일어나는 일상다반사며
이렇게 정확하게 증거물을 확보해주신 베레모님에게 감사의 인사드립니다

일단 첯번째 사진은 그리 난이도 심하지않는 가벼운 다운에서도
겁을먹어 과도한 뒷브레익에의해서 슬립이나며 넘어지고 있는사진입니다
자세히 보시면 뒤따라오는 초고수님의 얼굴에 희미하게 비치는
황당함과 낭패감이 보이실듯합니다 (아니..이런길에서 자빠져..?)
두번째 사진은 역시나 포터퍼진 일차선에 그랜저 못가듯이
뒤 따라오는 초고수님에게 민폐이빠이 끼치는 모습입니다 (참고하십시요 제뒤를
따라오실때....져지뒤에 danger 라고 써있는 저지라도 입고타야할듯합니다...)
세번째 네번째 사진은 넘어져서 아픈티도 못내고 서둘러 한쪽으로 자전거
들고 망부석되어있는 모습입니다
확대해보시면 아시겠지만 무척 뻘쭘한 얼굴입니다
다섯번째 사진은 너의 시작은 처음이지만 나중은 꼴지되리라....라듯이
고수님들 다 지나간뒤에 황량한 맘을 달래며 뒷꼭지쳐다보는 사진이며
(저런길에서 자빠지면 다쳤나고 물어도 안봅니다 .....)
마지막 사진은 쑥스러움을 무릅쓰고 씩씩하게 다시금 패달질 하는 모습입니다
보통 일상의 라이딩시 위 사진이 4-5번씩 반복된다고 보시면 되겠습니다

아......후련합니다



  • 1
    • 글자 크기
좋아 하는 마음과 미워 하는 마음 (by sunbo) 이 핸들바와 어울릴만한 스템이 있을까요? (by 뽀숑(Fauchon))

댓글 달기

댓글 12
  • 슈벨트님의 기분을 사진 몇장으로 상하게 하였군요 죄송합니다 (_ _)

    실제 저곳은 구르는돌들이 산재하고있어 항상 위험이 도사리고있는곳입니다
    이번에 통과하였다고해서 다음에 통과 하리란 보장은 없읍니다
    누구에게나 위험스런곳이지요

    슈벨트님이 넘어지는것에 대한 정석을 보여 주시기위해서 사진을 올린것 같습니다
    항상 저렇게 넘어진다면 MTB는 엄청 안전한 운동입니다
  • 혹시 공익광고용으로 두 분이 짜고치신 거 아닙니까? ㅎㅎㅎ
  • 에이 누구라도 넘어지는 경우가 있겠죠... ㅋㅋㅋ 베레모님 말씀이 정답...ㅋㅋ
  • 2007.4.7 01:49 댓글추천 0비추천 0
    저런 장면을 포착하시다니.. 베레모님! 로또하세요! 1등 예감입니다! ^^

    슈베르트님..처음 나가신 번개에서도 겸손하시게 일부러 옆으로 쓰러지시다니요..

    좋지 않습니다.

    첫번째사진!
    팔의 각도와 장딴지의 텐션을 보아하니 연출로 보입니다.
    발의 디딜 곳 쪽으로 일부러 들이민 듯한 설정.. 표정연기까지 그럴 듯 합니다만..
    자전거의 눞힘각도와 상체의 각도는 고수의 그것과 같습니다. ㄷㄷㄷ

    두번째 사진!
    이 역시 장딴지와 허벅지의 텐션이 안전한 곳을 미리 염두 해 두고 작용했다는 것이 보입니다!
    뒷 공간을 약간이라도 열어두어..통과할 수 있게 하는 센스!
    고수가 아니면 힘들죠.암요.

    세번째 사진!
    앞바퀴를 나무에 기댄 저 각도!와 양쪽 팔.. 각각의 포지션!
    널리 모든 것을 받아들이는 고수..임을 은연 중 표출하는 것이라 하겠습니다.
    그 와중에도 뒤엣 분들을 위해 눈으로 코칭을 하고 계시군요.. 이런 경지까지 오시라곤
    생각도 못했습니다... 아..

    마지막 사진!
    적당한 상체의 포지션! 페달링의 정석을 보여주는 11자 포지셔닝의 일상화!
    눈은 수평상태에서 10도 아래로 고정시켜

    "나는.. 짐승이요, 곧 통과하리다!"

    라는 비장함을 보여주고 계시네요.


    남루한 져지.. 평범하기 그지없는 헬멧, 인고의 세월을 보여주는 보호대, 구멍난 장갑..
    힘에 못 이겨 뜯어진 신발!

    외면으로나..내면으로나..은연중으로

    슈베르트님은 서부의 짐승이십니다.
    얼른 가면을 벗고 나오세요.
    더 이상 숨으시면 그것도 예의가 아닙니다!


    =3==3====3



  • ㅋㅋㅋ
  • 제가 보기에는 넘어지는 모습마저 멋집니다. ^^
  • 슈베르트글쓴이
    2007.4.7 15:36 댓글추천 0비추천 0
    아이구 두야 =.=;;; 댓글들이 ....ㅋ
    잘좀 타보라는 격려의 말씀들로 알겠습니다
  • 살짝 옆으로 비키시는....시범을...간단하게..보이신건 아니신지요~~~ㅋㅎㅎ...^^*
  • 남을 위해 배려하는 마음에서 살짝 넘어지면서 뒷
    사람에게 길을 비겨주는 센스.....
  • 슈베르트님 말씀이 전혀 먹히지 않네요...ㅠ.ㅠ
    지아무리 찌질이라 하더락도 서부라이더의 여론이 고수면....고수 틀림 없습니다....
    부럽사옵니다......ㅠ.ㅠ
  • 슈베르트님~ 왜이러세요~^^ 저곳을 거의 매주타는 저도 그날 거기서 내렸쟎아요~ㅋㅋ 매번 내려갈때마다 긴장 바짝하게 만드는 그런곳입니다...^^
  • 슈베르트글쓴이
    2007.4.20 22:03 댓글추천 0비추천 0
    환자님 ^^ 빠른시일내에 다시금 같이 라이딩할수있길 바랍니다
이전 1 ... 34 35 36 37 38 39 40 41 42 43... 47다음
첨부 (1)
0406222604415269.jpg
751.8KB / Download 8
위로